뉴스센터
NEWS CENTER
검색버튼
비아코소식
Home 뉴스센터 비아코소식
 
작성일 : 17-06-24 18:41
다나와컴퓨터, 렘섬웨어 감염 걱정 없는 망분리PC 서울메트로와 4천여 대 납품 계약
 글쓴이 : (주)비아코
조회 : 1,601  
   http://www.yonhapnews.co.kr/bulletin/2017/06/01/0200000000AKR201706011… [388]
   http://www.etnews.com/20170602000136 [370]
㈜다나와컴퓨터(대표 고철현)가 지난달 26일 서울메트로와 4천여 대의 '망분리 전용 인터넷PC(이하 망분리PC)' 납품과 관련한 협상을 마무리하고 최종 납품 계약을 체결하였다고 2일 밝혔다.

서울메트로에 납품되는 다나와컴퓨터의 망분리PC 4,259대는 올해 말까지 서울청사를 비롯한 서울 내 각 역사에 설치, 운영될 예정이다.

망분리PC는 보안을 위해 내부망과 외부망을 나눠 사용할 수 있는 PC다.

업무용 네트워크망과 인터넷 전용 네트워크망을 완전히 분리하여 사용하기 때문에 해킹, 악성코드 등 외부 공격에 완벽하게 대처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.

업체 측은 "최근 '랜섬웨어' 사태 이후 관공서, 공공기관은 물론 금융권 등에서 보안을 위한 핵심 대안 제품으로 떠오르고 있다"라며 "다나와컴퓨터는 이번 납품 계약을 통해 올해 총 2만대 이상의 납품 실적을 기록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"라고 전했다.

다나와컴퓨터는 KCB, SK플래닛, 교통안전공단, 한국전력공사 등에 자체 개발한 망분리PC를 납품해 왔다.

다나와컴퓨터 관계자는 "각종 보안 이슈로 관공서, 금융권의 망분리PC 보급률이 증가하고 있어 당사 역시 수혜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"라며 "기존 망분리PC의 단점으로 지적됐던 불편한 활용성, 높은 구축 비용을 보완하며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"라고 말했다.

다나와컴퓨터는 독자적인 망 이중화 기술 등 망분리PC와 관련한 다수의 특허를 보유 중이다.